진심서버

홈 > 유저존 > 서버후기
서버후기

진심서버

4 시티보이즈 0 210 0 0

제목: 

진심서버 후기. 꼭 읽어보세요. 유저가 느낀 점 직접 작성한겁니다.


진심서버는 제가 했던 다른 서버들과는 다르게 운영자님이 운영에 진심입니다. 그래서 아마도 서버 이름을 진심으로 하지 않

았을까 생각이 듭니다.


진심서버가 좋은 점 첫 번째는 신규분들에 대한 지원이 빵빵합니다. 신규가 게임에 들어왔을 때 운영

자님이 직접 신규분 소환해서 템 퍼주시고, 레벨도 쭉쭉 올라서 2시간 안되게 사냥하면 랭킹 1등과 레벨차이가 1레벨 밖에

나지 않고, 15 나발급 검과 10 방어구, 9악세까지 각각 80, 83, 85 레벨이 되면 받을 수 있습니다. 85레벨은 경험치 풀버프

상태에서 30분만 사냥해도 찍을 수있고, 계속해서 정착 유저분들과의 거리를 좁히되 따라잡으려면 노력을 해야 하는 황금

밸런스가 맞춰져 있어서 굉장히 평등한 서버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리고 지금 진심서버를 당장 시작해야 하는 이유는 현재

일주일동안 진심의 무기를 풀어주셨는데 현재 풀린 후원 검보다 쎄고, 아이스 미티어 스트라이크가 터져서 급성장이

가능합니다. 진심서버가 좋은 점 두 번째는 전투밸런스가 굉장히 잘 맞춰져 있다는 점입니다. 저는 현재 라인혈에 있는 유

저인데 전투 나가보면 인원이 적어도 현란한 컨트롤을 통해 인원차이 극복이 가능하고 인원이 많으면 굉장히 쉽게 보스

먹고 사냥터 먹고 성장이 가능합니다. 1대1을 할 때도 카운터 캐릭 확실하고 카운터 맞는 캐릭도 카운터 캐릭 컨트롤 잘

하면 이기는 건 솔직하게 모르겠고 극복 가능합니다.


진심서버가 좋은 점 두 번째는 컨텐츠가 많습니다. 신규분들 중 전투를

하고 싶으신데 라인혈 들어가기엔 렙과 장비가 안되시는 분들이 많이 계시는데, 그분들을 위해서 마련한 곳이 배틀타워디

펜스, 토너먼트 입니다. 이름만 들었을 때는 배틀타워디펜스는 짐작이 가시겠지만 토너먼트는 어떤 방식인지 잘 모르실 수

있으신데, 토너먼트는 익명성을 보장하며 제한된 공간에서 두 팀끼리 치고박고 싸우는 곳입니다. 토너먼트를 즐겨 하는 유

저로써 말씀드리는데, 진심서버를 하게 된다면 꼭 참여하십시오. 보상 빵빵하고 재미 충분한 혜자 놀이터 같은 곳입니다.

그리고 몬스터 대전 이라는 곳도 있는데 이곳은 마찬가지로 익명이 보장되고 두 팀끼리 갈라져있는 서로 다른 공간에서

몬스터 사냥을 한 후에 보상을 받고 보스몹 잡으면서 적 팀과의 전투를 하는 곳입니다. 근데 이 몬스터 대전은 싸우는 게

중점인 토너먼트와는 다르게 템이 굉~장히 많이 나오는 곳입니다. 토너먼트보다 더 혜자라고 볼 수 있죠! 참고로

배틀타워디펜스와 토너먼트, 몬스터 대전은 하루에 수차례 랜덤으로 열립니다.


세 번째는 운영자님의 마인트, 인성

입니다. 제가 진심서버에 후원을 한 가장 큰 이유이기도 하죠. 운영자님의 마인드는 비유하자면 식당에 손님이 와서 사탕

발린 거짓보다는 진실이 담긴 진심을 말해주기를 바라시는 분입니다. 굉장히 친절하시고 서버의 분위기를 위해 굉장히 많

은 노력을 기울이시는 분입니다. 그리고 진심서버가 첫 오픈이라는 것이 중요합니다. 벌써 밸런스 다 잡혀있고 충분히 완성도

있다고 생각이 드는데 더 성장할 길이 있다는 것이 굉장히 좋은 부분인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직 하고 싶은 말이 굉장히 많고, 좋은 점도 더 있지만 더 하면 후기가 아닌 홍보라고

느끼실 수도 있으니 전 여기까지 말씀드리고 제 글을 읽고 호기심이 생기신다면 꼭 진심서버 한 번 해보시길 추천드립니다.

전 진심서버같은 좋은 서버에 많은 분들이 오셔서 저처럼 즐겨주셨으면 하는 바람으로 긴 글을 작성해봅니다.

저 믿고 꼭 한 번 들어와보시고 잠깐 재미없다고 절대 접지 마시고 진득하게 해보세요.

후회? 절대 안합니다. 마지막으로 인사 한 마디 하고 글 마치겠습니다.

지루하셨을 수도 있겠지만 지금까지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모두 감사드립니다!


https://jinsimservers01.blogspot.com/p/blog-page_28.html

https://jinsimservers01.blogspot.com/p/blog-page_28.html

0 댓글